서울

방역패스 적용, 서울처럼 풀릴까…내일부터 '6인 모임' [MBN 종합뉴스]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MBN News 작성일22-01-16 00:00 조회3회 댓글0건

본문



【 앵커멘트 】
서울지역 마트와 백화점의 방역패스를 효력정지한 것에 대해 지역간 형평성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.
확진자가 많이 나오는 서울은 되는데 왜 확산세가 덜한 타 지역은 안 되냐는 건데요.
내일 방역당국이 내놓을 입장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.
조일호 기자입니다.


【 기자 】
일요일 오후 서울의 한 백화점이 사람들로 붐빕니다.

▶ 스탠딩 : 조일호 / 기자
- "서울 시내 마트와 백화점에서 방역패스가 효력 정지되면서, 긴 줄이 늘어서던 이전과 달리 순조롭게 입장하는 모습입니다."

내일부터 위반 시 과태료 부과를 앞두고, 지역간 형평성 문제가 일고 있습니다.

확진자가 상대적으로 적은 서울 이외 지역에서 방역패스를 시행하는 게 모순이라는 지적입니다.

▶ 인터뷰 : 이유미 / 경기 고양시 (방역패스 소지)
- "전국적으로 전 세계적인 전염병인데 왜 이렇게 지역을 나눠서 서울은 풀어주고, 다른 지방은 계속 묶어놓는지 차별점을 왜 두는 건지…."

전문가들은 애초부터 과한 처사였다는 입장입니다.

▶ 인터뷰 : 천은미 / 이대목동병원 호흡기내과 교수
- "전국적으로 백화점·마트는 지하철처럼 마스크를 쓰는 공간으로, 지금으로서는 일상의 기본권을 보장하기 위해서 시행하지 않는 게 필요하다고…."

방역당국은 내일 방역패스에 대한 방침을 발표할 예정입니다.

거리두기는 내일부터 3주간 현행대로 유지하고, 사적모임 최대 인원은 4명에서 6명으로 일부 완화됩니다.

MBN뉴스 조일호입니다. [ jo1ho@mbn.co.kr ]

영상취재 : 정지훈 VJ
영상편집 : 송지영

☞ MBN 유튜브 구독하기 ☞ https://goo.gl/6ZsJGT
MBN 유튜브 커뮤니티 https://www.youtube.com/user/mbn/community?disable_polymer=1

MBN 페이스북 http://www.facebook.com/mbntv
MBN 인스타그램 https://www.instagram.com/mbn_news/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19,814건 8 페이지
  • RSS
게시물 검색
Copyright © gangbuklib.seoul.kr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: help@oxmail.xyz